> 정치 > 의회소식
하동군의회, 갈사·대송산업단지 현장 시찰
최두열  |  hadong8050@gn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8.15  23:12:12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하동군의회는 제8대 의회 출범 이후 처음으로 신재범 의장을 비롯한 10명 의원 전원이 14일 군민의 최대 관심사인 대송산업단지와 공사가 중단된 갈사산업단지를 현장 방문했다고 밝혔다.

하동군의회는 ‘시작과 끝은 현장 속에 답이 있다’라는 취지로 현장에서 의제를 발굴·해결하고 지역경제 활성화에 최선을 다해 주민들이 보다 나은 삶을 영위할 수 있도록 현장 의정 활동을 펼쳤다.

신재범 의장을 비롯한 의원들은 이날 오후 1시 30분께 대송산업단지 조성현장에서 박영경 산단조성과장으로부터 대송산단 및 갈사산단 추진현황과 향후 계획에 대한 보고를 받고 현장을 직접 둘러봤다.

군의회는 이날 갈사·대송산단 현장방문을 시작으로 앞으로도 사업이 부진한 현장과 군민이 궁금해 하는 현장에 대해서도 적극적으로 시찰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신재범 의장은 “새롭게 시작하는 이 시점에서 의회가 단순히 조례와 규칙을 만드는 곳을 넘어 군민과 함께할 행복하고 튼튼한 하동을 만드는 곳이라는 점을 인식하고 군민을 위해 헌신·봉사하는 의회로 거듭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최두열기자
Resized_20180814_140124
하동군의회 의원들이 대송산단을 방문 박영경 산단조성과장(오른쪽)으로부터 현장설명을 청취하고 있다./하동군/

최두열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