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문화종합
2018토지문학제 내달 7일까지 공모
최두열  |  hadong8050@gn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8.23  21:08:24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하동군은 오는 10월 열리는 2018 토지문학제를 앞두고 토지문학상 작품을 공모한다. 토지문학제는 박경리선생의 대하소설 ‘토지’의 무대가 됐던 악양면 평사리 최참판댁 일원에서 매해 열리고 있다.

토지문학제운영위원회가 주관하는 토지문학제 공모 작품은 △평사리 문학대상(소설·시·수필·동화) △평사리 청소년문학상(소설) △하동소재작품상(소설·시) 등 3개 분야이며, 공모기간은 내달 7일까지다.

분야별 공모내용을 보면 평사리 문학대상은 소설 1편(중·단편 중 1편), 시(시조) 5편, 수필 3편, 동화 1편이며, 소설 부문 중편은 200자 원고지 200장 내외, 단편은 100장 내외다.

평사리 문학대상 4개 부문 모두 주제에 관계없이 미발표 순수 창작품이어야 하고, 표절·모방 또는 중복 응모한 사실이 확인되면 입상이 취소된다.

응모 자격은 역량 있는 신인 또는 등단 5년 미만의 기성작가이며, 심사를 거쳐 소설은 상패 및 상금 1000만 원, 시·수필·동화는 각각 상패 및 상금 500만 원이 주어진다.

평사리 청소년문학상은 소재·주제 제한 없이 200자 원고지 60장 내외의 미발표된 순수창작 소설 1편이며, 전국의 고등학교 재학생이면 누구나 응모할 수 있다. 대상 100만 원, 금상 70만 원, 은상 50만 원, 동상 30만 원의 상금이 수여된다.

하동소재작품상은 지리산·섬진강·하동을 소재로 월간·계간·반연간지 등 전국 발간 문예지에 발표된 기성문인의 소설·시 각 1편씩이며, 소설은 상패와 상금 300만 원, 시는 상패와 상금 200만 원이 주어진다.

3개 분야별 당선작은 심사위원의 심사평과 함께 2018 토지문학제 기간(10월 13·14일) 행사장에서 발표된다.

토지문학상 응모를 희망하는 사람은 9월 7일(마감당일 소인 유효)까지 토지문학제운영위원회(하동군 하동읍 군청로 23)로 직접 또는 우편 접수하면 된다.

다만 이메일로는 접수하지 않으며, 모든 부문의 PC 워드프로세스 제출도 가능하다. 그 외 자세한 내용은 군청 문화체육과 문화예술담당부서(880-2363)로 문의하면 된다.

한편 토지문학제운영위원회는 전국 으뜸 문학제로서의 위상을 높이고, 소설 ‘토지’의 배경인 악양면 평사리를 문학의 메카로 자리매김하고자 2001년부터 작품 공모를 시작해 올해로 18년째를 맞았다.

최두열기자

 
최두열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