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예술계 성폭력예방 전문인력 양성
문화예술계 성폭력예방 전문인력 양성
  • 연합뉴스
  • 승인 2018.08.27 16: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화예술 분야에서 성희롱·성폭력 예방에 앞장설 전문강사가 양성된다.

여성가족부는 산하기관인 한국양성평등교육진흥원을 통해 11월 6일까지 총 80시간에 걸쳐 성희롱·성폭력 예방교육 전문강사 양성과정 전문교육을 한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과정에는 연극 14명, 문학 8명, 음악 5명, 영화 4명, 만화 4명 등 9개 분야 총 43명의 예술인이 참가할 예정이다.

문화체육관광부는 최근 문화예술인 대상으로 수요조사 등을 실시해 교육대상자를 선정했다.

이번 교육은 범정부 합동으로 지난 3월 발표한 직장 및 문화예술계 성희롱·성폭력 근절대책에 담긴 구체적인 방안의 하나다.

교육생들은 과정을 모두 이수하면 성희롱·성폭력 예방교육 전문강사로 위촉돼 내년 1월부터 각 분야에서 교육 활동을 하게 된다.

여가부 관계자는 “전문강사들이 실제 문화예술계 내에서 활발히 활동할 수 있는 후속조치를 마련해 교육의 저변을 넓히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