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 경제종합
NH농협, 4조 규모 중기 명절자금 지원
황용인  |  yongin@gn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8.27  21:50:20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NH농협은행 경남영업본부(본부장 김석균)는 민족 최대의 명절인 추석을 앞두고 중소기업(개인사업자 포함)의 유동성 확대를 위해 4조원 규모의 추석 명절자금을 지원한다고 27일 밝혔다.

추석 명절자금 지원기간은 8월 24일부터 오는 10월 10일까지이며, 지원대상은 유동성 부족 등 자금난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 및 개인사업자이다.

총 지원규모는 상반기 설 명절자금과 동일한 4조원 규모로, 신규지원 및 기한연장 각각 2조원이다.

자금용도는 운전자금 및 시설자금이며, 중소기업의 금융비용 부담 완화를 위해 ‘특별우대금리 0.1%’를 추가 제공한다.

NH농협은행 경남영업본부 김석균 본부장은 “금차 추석 명절자금 지원을 통해 유동성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경남지역 중소기업이 적기에 자금을 지원받을 수 있도록 할 것이며, 이후에도 침체된 지역경제의 활성화를 위해 지속적으로 금융지원을 확대해 나갈 것” 이라고 말했다.

황용인기자

 
경남농협 전경
NH농협은행 경남영업본부는 27일 민족 최대의 명절인 추석을 앞두고 중소기업(개인사업자 포함)의 유동성 확대를 위해 4조원 규모의 추석 명절자금을 지원한다





 
황용인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