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 의회소식
창녕군의회, 자치단체 우수사례 견학전주, 군산 향토전통음식 관광상품화 사례 비교
정규균  |  kyun@gn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8.28  18:48:10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창녕군의회(의장 박상재)는 지난 22일부터 1박 2일의 일정으로 전주, 군산의 향토전통음식을 활용한 관광상품화 우수사례를 접하고자 비교 견학을 실시했다.

이번 견학에는 박상재 의장을 포함한 의원들과 사무과 직원 일부가 함께 하며, 전주한옥마을 일대를 둘러보고 향토전통음식점으로 지정된 곳들을 방문하며 유네스코 음식창의도시로 지정된 곳은 과연 어떻게 다른 것인가 직접 보고 겪으며 연구했다.

박상재 의장은 “이번 견학을 통해 고유음식을 발굴하고 관광상품화하는 데 앞장서고 있는 두 지역의 적극적인 의지와 노하우를 보고 배우고 왔다”면서 “가까운 현풍면의 발전으로 인구와 상권을 빼앗기고 있는 안타까운 현실 속에서 군의 고유 브랜드를 활용한 다양한 사업이 시행되어 창녕 고유의 맛과 멋을 살리며 이미지 제고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정규균기자
 

창녕군의회
 

 

정규균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