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사건/사고
상습 무전취식 60대 남성 구속
이웅재  |  wooin@gn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8.28  23:12:27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사천경찰서는 지난 6월 13일부터 8월 23일까지 여성이 운영하는 영세주점 등에서 수차례 상습적으로 무전취식하고 업무를 방해한 피의자 A씨(63)를 체포해 구속했다고 28일 밝혔다.

사기(무전취식)로 구속됐다가 지난 6월 9일 출소한 A씨는 이 기간 사천시 B 주점에서 양주 등 술을 마신 후 대금 59만원을 지급하지 않았으며, C 주점에서는 아가씨를 불러주지 않는다며 욕을 하고 테이블을 부수는 등 4회에 걸쳐 사기와 업무방해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피해자 신고접수 후 현장에 출동한 삼천포지구대 경찰관이 현행 범인을 체포해 구속하고, 추가 여죄를 파악 중에 있다”며 “사회적 약자 및 지역사회에 고질적인 피해를 야기하는 악성사기범에 대해 여죄수사 등 끈질긴 수사로 구속 수사하겠다”고 말했다.

이웅재기자

 

이웅재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