펜션 화재에 투숙객 대피 소동
펜션 화재에 투숙객 대피 소동
  • 양철우
  • 승인 2018.08.28 13: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밀양시 단장면 구천리 한 펜션 관리동에서 지난 27일 오후 8시 10분께 불이 났다.

이 불로 펜션에 투숙하던 7명 가량이 대피했다. 다행히 인명피해는 없었다

불은 관리동 1채 80여㎡와 집기류 등을 태우고 4800만원 상당(소방서 추산)의 재산피해를 낸 뒤 30여 분 만에 꺼졌다.

이후 투숙객들은 다른 펜션으로 옮겨 숙박한 것으로 알려졌다.

소방당국은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양철우기자 myang@gn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