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문화종합
내달 28~30일 이병주하동국제문학제 개막
최두열  |  hadong8050@gn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8.30  00:02:57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나림 이병주(1921∼1992) 선생의 문학정신을 기리는 ‘2018 이병주하동국제문학제’가 다음달 28∼30일 사흘간 서울 경희대학교와 하동 이병주문학관에서 열린다.

이번 문학제에서는 다양한 학술회의와 행사가 치러질 예정이다. 우선 28일 오후 2시부터 서울 경희대학교에서 ‘문학에 있어서의 체험과 상상력’을 주제로 국제문학 발표 및 토론회가 열린다.

이 토론회에는 김윤식 서울대 명예교수, 김홍신 소설가, 박상우 소설가 등 국내 문인 및 연구자를 비롯해 중국 권혁률, 일본 마치다 고, 미국 Za’chary Joel Westbroo, 러시아 Kamilla Park, 스페인 Raimon Blancafort 등 해외 여러 나라의 학자와 작가가 참가한다.

29일에는 발표 및 토론자들이 진주 경상대학교로 자리를 옮겨 오후 2시 30분부터 이번 문학제 주제인 ‘문학에 있어서의 체험과 상상력’을 주제로 국제문학 심포지엄을 개최한다.

과거 이병주 선생이 경상대학교 교수로 교단에 섰고, 그의 장서가 경상대학교 도서관에 기증돼 ‘나림문고’라는 이름으로 소장돼 있는 인연이 있다.

30일 오전에는 하동 북천면 이병주문학관에서 제11회 이병주국제문학상 시상식이 열린다. 이와 함께 ‘하동·지리산·이병주’를 주제로 한 제4회 디카시 공모전 시상식도 열린다.

더불어 이날 제17회 전국학생백일장 초·중·고등부 시상도 함께 이뤄진다. 대상에는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상이 수여된다.

전국학생백일장은 앞서 9월 1일 오전 10시부터 이병주문학관에서 전국의 초·중·고 학생 400여명이 참가한 가운데 진행된다. 또 같은 날 오후 1시 30분 전국 초·중·고 학생 30여명이 참가하는 소설·시 낭송대회도 열린다.

한편 이번 이병주국제문학제는 (사)이병주기념사업회와 KBS진주방송이 공동 주최하고, 이병주하동국제문학제 조직위원회가 주관한다.

최두열기자

 
이병주 선생
나림 이병주 선생.
이병주문학관 전경
하동군 북천면 소재 이병주문학관 전경.
최두열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