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야문화권 유적 복원 전문가 포럼 30일 개최
가야문화권 유적 복원 전문가 포럼 30일 개최
  • 김응삼 기자
  • 승인 2018.08.29 13: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남발전연구원 세미나실
국립가야문화재연구소는 ‘가야문화권 중장기 종합 조사·연구 계획 수립을 위한 제2차 전문가 포럼’을 30일 경남발전연구원 세미나실에서 개최한다.

국립가야문화재연구소는 가야문화권의 조사·연구와 정비에 필요한 중장기 종합계획을 수립하기 위해 지난 7월에 제1차 포럼을 열어 ‘조사 연구분야’의 기본방향과 향후 추진해야 하는 과제들을 도출한 바 있다.

이번 제2차 포럼에서는 가야문화권 유적의 ‘복원 정비 분야’에 대한 중장기 계획에 대한 전문가와 지방자치단체 관계자들의 의견을 수렴해 완성도 높은 종합계획을 수립하고자 한다.

포럼은 총 2부로 구성하였으며, 제1부에서는 가야문화권 유적 복원·정비 현황에 대한 분석 결과와 중장기 기본구상(안)을 발표한다.

먼저, 지금까지 지방자치단체별로 추진되어온 가야유적의 복원과 정비현황을 살펴보고, 이를 기초로 마련한 기본구상(안)을 제시한다.

이와 더불어 중앙정부가 담당할 분야와 지방자치단체와의 협력방안도 논의해볼 것이다.

최종 목표는 가야유적의 관리와 복원 정비를 어떻게 하면 체계적이고도 장기적인 계획으로 끌어나갈 수 있는지를 살펴보는 것이므로, 이를 위한 기초적인 사항들부터 장기적인 안목까지 논의한다.

제2부는 1부에서 발제한 내용에 대해 집중토론을 한다. 가야유적과 관련한 전문가부터 지방자치단체의 관계자들이 모여 1부에서 논의된 내용과 함께 각자의 의견을 자유롭게 주고받으며 더 나은 방안을 모색할 계획이다.

김응삼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