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 경제종합
남동발전, 전국품질분임조경진대회 최다 수상
박성민  |  smworld17@gn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9.03  17:38:45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한국남동발전(사장 유향열)은 지난달 31일 광주광역시에서 막을 내린 ‘제44회 전국품질분임조경진대회’에서 금상 6개, 은상 8개, 동상 6개 등 총 20개 분임조가 수상했다. 이번 수상으로 남동발전은 지난 2015년부터 올해까지 4년 연속 전국품질분임조경진대회 출전회사(공공기관, 대기업, 중소기업, 해외법인 등) 중 최다 수상했다.

전국품질분임조경진대회는 생산현장의 개선사례 발표를 통해 품질개선, 생산성 향상, 상생협력, 고객만족 등의 탁월한 성과를 거둔 분임조의 우수사례를 공유하고 학습하며, 우수기업을 선정, 포상하는 행사로 매년 시행되고 있다. 올해에는 44회째를 맞아 전국 268개 분임조 8000여 명이 참가해 열띤 경쟁을 펼쳤다. 이 중 남동발전은 현장중심 소집단 개선활동, 전사적 설비보전(TPM), 가치공학설계(Value Engineering) 등의 혁신활동과 남동발전 고유의 특화기술인 10대 중점기술활동이 생산성 향상에 기여한 공을 인정받아 현장개선, 설비 TPM, 보전경영, 창의개선, 6시그마, 자유형식 부문에서 최고의 상인 금상을 받았다. 유향열 남동발전 사장은 “이번 성과가 남동발전의 품질경영활동을 한 단계 더 성숙시키고 발전시키는 계기가 될 것” 이라면서 “앞으로 현장개선활동 고도화를 통해 깨끗하고 품질좋은 에너지를 안정적으로 공급하겠다”고 말했다.


박성민기자
 

남동발전 전국품질분임조경진대회 수상
지난달 31일 광주에서 막을 내린 제44회 전국품질분임조경진대회에서 한국남동발전 영동본부 직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남동발전
박성민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