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만경제자유구역청, 하동지구 투자유치 건의
광양만경제자유구역청, 하동지구 투자유치 건의
  • 정만석
  • 승인 2018.09.03 14: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 국회의원 초청 보고회 가져
광양만권경제자유구역청(GFEZ)이 지역 국회의원을 초청해 하동지구 투자활성화를 건의하는 등 산단투자유치에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

3일 광양만권경제자유구역청에 따르면 지난달 31일 지역국회의원인 여상규 법사위원장을 하동사무소로 초청해 ‘GFEZ 하동지구 개발현황 및 건의사항 보고회’ 를 개최했다.

보고회는 김갑섭 광양만경제자유구역청장 주재로 여상규 국회 법제사법위원장과 이정훈 도의원, 신재범 하동군의회의장 등 경남도 및 하동군 관계자 등이 참석했다. 이 자리에서 김 청장은 여상규 법사위원장에게 하동지역의 조속한 투자활성화를 위해 적극적인 관심과 지원 협조를 요청했다.

또 현안사항인 갈사만 진입도로 2호선 연장구간 개설사업의 2020년 실시설계 용역을 위한 국비예산 지원과 대송산업단지의 외국인투자지역 지정, 애버딘대학교 유치 종료에 따른 시설물 활용에 대해서도 힘써달라고 건의했다.

이에 여상규 국회 법제사법위원장은 “하동지구의 어려움을 해결하기 위해 고민해 오고 있으며, 다 같이 힘을 모아 이 난국을 헤쳐 나가자”며 지원에 적극적인 의지를 보였다.

정만석기자 wood@gnnews.co.kr

 
광양만권경제자유구역청 김갑섭 청장이 여상규 의원에게 하동지구 현황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