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사회종합
함양군, 일반농산어촌개발 공모 선정8개 선정 국비 등 90억원 확보
안병명  |  hyabm@gn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9.05  01:30:36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함양군이 농림축산식품부에서 시행하는 2019년 일반농산어촌개발 공모사업에 8개 사업이 선정되어 사업비 90억 원(국비 63억 원)을 확보하는 쾌거를 올렸다.

4일 군에 따르면 일반농산어촌개발사업은 농어촌 주민의 기초생활기반확충, 경관개선 등 지역개발 강화를 위한 사업으로 함양군은 기초생활거점육성사업(안의면 40억 원), 마을 만들기사업(자율개발 4개 각 5억 원), 농촌다움 복원사업 (마천면 도마 20억 원)등에 선정됐다.

또한 취약지구생활개선사업(지곡면 부야 9억 원), 시군역량강화사업 등에 각각 선정되어 내년부터 4년 동안 사업이 진행되며, 지역주민 삶의 질 향상과 지역균형발전에 크게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된다.

함양군은 현장포럼, 리더교육 등 사업신청을 위한 예비단계를 철저히 준비하여 내년도에도 국비확보와 주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기로 했다.

이에 서춘수 군수는 “사업 선정을 위해 많은 노력을 해주신 마을 주민들께 감사드린다.”라며 “앞으로도 주민 모두가 참여하여 농촌마을의 문화공간 확충과 살기 좋은 마을 만들기에 힘써 달라.”라고 당부했다. 안병명기자



 
안병명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