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사회종합
창녕군 축산종합방역소 준공
정규균  |  kyun@gn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9.06  20:38:49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창녕군은 5일 구제역과 조류인플루엔자 등 재난형 가축질병 유입차단과 예방을 위한 축산종합방역소를 준공했다.

축산종합방역소는 총사업비 5억 8600만원을 투입해, 부지면적 2만729㎡, 건축면적 156㎡에 연무형 소독시설과 하부소독시설을 갖추고 있다.

준공식에는 한정우 군수, 박상재 의장, 윤태한 조합장 등을 비롯한 축산인 900여 명이 참석해 경과보고에 이어 차량소독 시연회를 가졌다.

특히 창녕축산농협에서는 1000만 원 상당의 계란과 소고기를 불우이웃돕기 성품으로 군에 기탁해 눈길을 끌었다.

군은 구제역 및 조류인플루엔자 위험시기가 도래하기 전에 축산농가에 대한 방역교육을 실시하고, 소독과 예찰을 실시하는 등 자체 방역활동을 강화하고 있다. 또한 모든 가금농가에 전담공무원을 지정하여 주 1회 이상 예찰을 하고 소독약품을 공급하여 농가자율방역도 독려하고 있다.

앞으로 축산종합방역소는 연중 상시 운영하면서 축산차량에 의한 가축질병 전파를 사전에 차단하는 역할을 하게 된다.


정규균기자
 

0905(축산종합방역소 준공 시설 점검)
 

정규균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