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대서 ‘허성무와 함께 똑!똑!톡! 콘서트’
창원대서 ‘허성무와 함께 똑!똑!톡! 콘서트’
  • 이은수
  • 승인 2018.09.11 17: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현무 사회로 즉석 질문답변도 진행
허성무 창원시장이 대학생과 함께 ‘청년들의 꿈과 미래’를 고민하는 자리를 가졌다. 시는 11일 창원대학교 종합교육관 강당에서 창원대생 8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허성무와 함께하는 청춘이야기 똑!똑!톡(talk)!’ 토크콘서트를 열었다.

이날 사회는 유명MC 전현무가 맡았다. 전현무 씨는 톡톡 튀는 입담으로 활기 넘치는 분위기를 만들었다. 허 시장은 청년들이 현재 고민과 미래의 꿈에 대해 격의 없이 대화하고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청년들의 생각을 생생한 현장의 목소리로 듣는 유익한 시간도 됐다.

특히 질문이나 하고 싶은 이야기를 사전 신청 없이 현장에서 즉석으로 보드판과 SNS 오픈채팅방을 통해 양방향 소통이 가능한 방법으로 질의 답변이 이뤄져 참석한 대학생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

대학생들은 평소 궁금했던 창원시정에 대해 허 시장에게 자유롭게 질문하고, 청년 일자리 정책에 대한 뜨거운 관심을 보였다. 최근 경기 불황을 반영하듯 청년들의 가장 큰 고민이 취업이나 창업 등 일자리임이 절실히 드러나는 자리였다.

허 시장은 “최근 국가적·사회적 현안인 청년문제를 당사자인 청년과 현장에서 고민하고 공유하는 소통의 기회를 가져 무척 뜻깊은 시간이었다”며 “오늘 대화를 통해 나온 좋은 제안들은 시의 청년 일자리 정책에 적극 반영하겠다”고 말했다.

허 시장은 또 “앞으로 청년들이 공감할 수 있는 정책 발굴을 위해 오늘과 같은 자리를 자주 만들어 대한민국의 미래 주인공인 청년들의 꿈이 실현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약속했다.

한편, 시는 오는 11월 경남대학교에서 ‘허성무와 함께하는 청춘이야기 똑!똑!톡(talk)! 토크 콘서트’를 개최할 예정이다.

이은수기자 eunsu@gnnews.co.kr

허성무 창원시장이 11일 창원대학교 종합교육관 강당에서 창원대생 8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허성무와 함께하는 청춘이야기 똑!똑!톡(talk)!’ 토크콘서트를 열었다. 사회는 전현무씨가 맡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