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문화종합
남해갤러리서 정창원 화백 다포 전시회읍민 한마당 큰잔치 기념…이달 말까지
박도준  |  djp1@gn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9.11  22:37:37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한국 산수화가 율촌 정창원 화백의 다포(茶布) 전시회가 남해읍행정복지센터 내 남해갤러리에서 이번달 말까지 열리고 있다.

제11회 남해읍민 한마당 큰잔치를 기념해 마련된 이번 전시회는 지난 4월 개관 후 네 번째 전시로 정창원 화백의 다포 100여 점을 전시한다.

다포 작품은 친환경 생활소재인 광목천 자체의 토속적 바탕에 정 화백 특유의 화풍이 절묘하게 표현돼 있다.

또 한국의 정서적 미를 느낄 수 있으며 전통문화 예술 전반에 더욱 가까워질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정창원 화백은 “생활의 필요성과 회화성을 겸비한 다양한 다포 작품으로 구성된 이번 전시회를 통해 읍행정복지센터를 찾는 군민들이 서민적 향수와 특별한 볼거리를 즐기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남해갤러리 다섯 번째 전시는 10월 모화의 달을 맞이해 석단 오재열 초대작가의 가을 서화전을 개최할 예정이다.

차정호기자



 
남해갤러리, 율촌 정창원 화백 다포(茶布) 전시회 (2)
율촌 정창원 화백의 다포(茶布) 작품이 전시된 남해읍행정복지센터 남해갤러리.
박도준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