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사회종합
하동 농특산물 대도시 돌며 특판전수도권 등 직거래장터 11곳 참가
최두열  |  hadong8050@gn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9.12  22:49:32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민족 최대 명절 추석을 앞두고 하동군이 수도권 등 대도시를 중심으로 지역 명품 농·특산물에 대한 판촉 활동에 나섰다.

하동군은 지리산과 섬진강 일원에서 생산된 우수 농·특산물의 판매 촉진을 위해 지난 7일부터 ‘2018 추석맞이 농·특산물 특판전’에 참여한다고 10일 밝혔다.

추석맞이 특판전에는 관내 40여개 업체가 제수용과 선물용으로 사용될 햇배, 햇밤, 건나물, 재첩국, 과일청, 녹차류, 매실가공품, 전통 된장·간장, 감말랭이, 유정난, 생강차 등 100여 품목을 선보인다.

먼저 지난 7∼9일 순천시 중앙로에서 열린 순천 푸드·아트페스티벌에 참가한 것을 시작으로 13∼14일 서울 송파구청의 추석맞이 직거래장터, 14∼15일 김해 가야대역에서 열리는 김해시 직거래장터에 차례로 참가해 판촉활동을 벌인다.

이어 14∼16일 안양시 중앙공원에서 열리는 안양시민의 날 직거래장터, 15∼18일 서울광장의 추석 농수특산물 서울장터, 18∼19일 도청광장에서 열리는 추석맞이 농축수산물 도청장터에 참가해 다양한 제수·선물용 농·특산물을 판매한다.

그리고 19∼20일 서울 서대문구청에서 개최되는 서대문구 추석맞이 직거래장터, 20∼22일 세종시 도담동 싱싱장터에서 열리는 전국 팔도 농특산물 판매전, 21일 서울 성동구청에서 열리는 추석맞이 9월 무지대 나눔장터에 잇달라 참여한다.

이와 함께 21일∼10월 7일 북천면에서 열리는 제12회 코스모스·메밀꽃 축제와 22일∼10월 7일 악양면 동정호 일원에서 개최되는 평사리 황금들판 전국 허수아비 콘테스트에도 직거래장터를 마련해 축제장을 찾는 관광객을 대상으로 농·특산물 판매전을 벌인다.

군은 이번 추석맞이 특판전에 청정 지리산과 섬진강 일원에서 생산된 친환경 농산물을 비롯해 ‘대한민국 대표브랜드’ 매실 가공품, 경남도 추천상품 등 공인기관에서 품질을 인증한 우수 농산물로 엄선해 하동 농·특산물의 브랜드 파워를 과시할 계획이다.

군은 대도시 특판전 외에도 하동을 찾는 방문객을 위해 19번 국도의 하동읍 섬진대로에 있는 하동 알프스 푸드마켓에서도 추석 선물용 세트를 판매한다.

알프스 푸드마켓에서는 섬진강쌀, 햇배, 햇밤, 건나물, 김부각, 김어포, 맛밤, 매실엑기스 등의 한가위 선물용 세트를 각각 7만원, 5만원짜리로 구성해 방문 판매는 물론 알프스하동장터 홈페이지(hadongmarket.co.kr)를 통해서도 판매하며 택배도 가능하다.

군 관계자는 “이미 수년 전부터 수도권 자매결연단체 등 대도시를 중심으로 농·특산물 마케팅 활동을 펼쳐 소비자들에게 품질의 우수성이 널리 알려진 만큼 이번 추석맞이 특판전에도 큰 성과가 기대된다”고 말했다.
최두열기자

사진설명: 하동군이 지난 7일부터 추석을 맞아 수도권 등 대도시를 중심으로 지역 명품 농·특산물에 대한 판촉 활동에 나섰다.

 
추석맞이 농특산물 특판전 (1)
하동군이 추석맞이 농특산물 특판전을 열고 있다./하동군/
추석맞이 농특산물 특판전 (2)
하동군이 농특산물 특판전을 열고 있다./하동군/



 

최두열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