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희망우체통] 함안 가야읍 이순자 씨
[희망우체통] 함안 가야읍 이순자 씨
  • 경남일보
  • 승인 2019.01.07 19: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석 같은 우리 큰딸! 4년 동안 장학금 받고 다니며 아르바이트까지 하며 항상 엄마 걱정하는 네가 기특했단다. 졸업을 앞두고 사회 초년생으로 첫발을 내딛는 네가 안쓰럽고 걱정되는구나. 기해년에는 네가 원하는 꿈 꼭 이루고 행복의 나래를 펴기 바란다. 항상 잘 할 수 있다고 주문을 외우며 용기를 내려무나. 항상 네 편인 엄마가 곁에 있다는 걸 기억해. 파이팅.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