삶의 원천은 기운
삶의 원천은 기운
  • 경남일보
  • 승인 2019.02.10 18: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춘기(보금자리연구소장)
이춘기
이춘기

새해 들어 세상살이가 더 어려워지는 것 같다. 살아있는 것은 수시로 변하는 것이라 사람도 환경과 사람으로 인해 시시각각 달라지기 마련이다.변화는 기회나 불행으로 기운이 크게 나빠지지 않도록 해야 하지만 마음대로 되는 것이 아니니 세상살이가 힘들고 불행도 겪게 된다. 사람이 살고 죽고 잘되고 못 되는 근본은 몸에 형성되는 기운인 인기의 좋고 나쁨에 달려 있는데 노력만으로는 불가능하다. 인기는 타고난 기운과 환경여건 그리고 노력으로 만들어지는 기운이 융합되어 형성되기 때문이다. 인체의 모니터인 얼굴에 나타난 기운으로 확률이론인 관상이 만들어졌지만, 살아있는 기운 상태를 제대로 아는 것이 중요하다. 또한 순탄한 삶은 나쁜 기운을 줄이고 바꾸려는 노력이 필요하므로 기운관리가 삶의 중요한 요소이다. 부족함이 없음에도 행복하지 못한 사람은 지나친 욕심과 기운 관리를 도외시하고 만용을 부리며 산 요인도 크다고 할 수 있다.

‘몸 기운과의 소통’ 문제는 삶의 도를 깨쳤다고 자부하는 사람도 실패한 경우가 많은데, 도는 영혼을 깨치면 얻어지지만, 몸과의 소통은 실체적인 기운의 조화를 이뤄야 하기 때문이다. 세인들의 존경을 받던 유명인사들도 자신의 경지에서 보면 하찮기 짝이 없을 육신의 기운 관리에 실패함으로써 영혼만 남겨놓고 모두를 잃어버린 경우가 많다. 좋은 환경이지만 넘쳐나는 환자와 불운들을 보면 현대인의 인기관리가 심각함을 알 수 있다. 인기는 태생적 기운(사주팔자)과 삶의 환경적 기운(주거지의 지기와 활동공간의 천기 그리고 시대적 환경)에 가족 및 주변 사람(인기)으로부터 받게 되는 인연 적 기운과 음식과 운동을 통한 기운이 융합되어 비빔밥처럼 하나의 인기를 형성한다. 결국, 인생은 보완 가능한 기운과 운명적인 기운의 영향으로 기대와 크게 달라지는 것이다.

세간에 자신의 역량과 노력만 믿고 설치다가 하루아침에 무너지는 사람, 모든 걸 가졌지만 큰 불행을 겪는 지도층 인사들과 착하고 성실하게만 살아온 서민들이 겪는 이해하기 어려운 불행은 모두가 인기 때문이라 할 수 있다.

개인이나 사회나 국가가 가진 거대한 기운을 크게 바꾸기는 어려우므로 먼저 우주질서의 큰 기운에 순응하면서 겸손하게 살아야 한다. 아울러 경제적으로 어려울 때일수록 ‘돈이면 된다’는 오만한 생각을 버리고 자신의 기운을 수시로 살피고 보완 가능한 기운(생활공간, 식생활, 습관 등)을 최대한 좋은 기운으로 바꾸어 사는 것이 지혜롭게 잘사는 삶이라 할 것이다. 재물은 영원하지 않고 인생은 오직 한 번뿐이니까.

 
이춘기(보금자리연구소장)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