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도 국제경기대회 국비 공모 2개 선정
경남도 국제경기대회 국비 공모 2개 선정
  • 정만석
  • 승인 2019.02.10 18: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통영 트라이애슬론·이순신 요트
총 3억 5000만 원 예산 확보
경남도가 ‘2019 국제경기대회 국비 공모사업’에서 2개 대회가 최종 선정돼 총 3억 5000만 원의 국비를 확보했다고 7일 밝혔다.

선정된 사업은 2019 통영 ITU트라이애슬론 월드컵대회 2억원과 제13회 이순신장군배 국제요트대회 1억5000만원이다. 두 대회 모두 통영시에서 열리는 행사다.

이는 지난달 30일 문화체육관광부 국비 공모사업인 ‘2019년 지자체 개최 국제경기대회 유치 공모사업’에 도가 3개 대회를 신청한 데 따른 것이다

‘통영 ITU트라이애슬론 월드컵 대회’는 ITU(국제연맹), ASTC(아시아연맹)이 공인한 대회로 국내에서는 통영이 독보적으로 치러왔다. 올해는 20돌을 맞아 통영시와 (사)대한철인3종협회 공동주최로 열린다.

10월 19일 동호인 대회를 시작으로 38개국 2700여 명이 참가하며, 대회로 인한 지역경제효과는 21억8000만원으로 추산된다.

올해로 13회째를 맞는 ‘이순신장군배 국제요트대회’는 세계 3대 요트대회이자 세계 4대 해전인 한산대첩과 성웅 이순신장군을 온 세계에 알리는 국제 대회로, 10개국 420여 명이 참가한다. 이 대회는 10억여 원의 지역경제효과와 더불어 한려수도의 수려하고 아름다운 남해안을 널리 홍보할 수 있는 대회로 평가되고 있다. 주경기는 10월 25일 유소년·장애인 요트대회를 시작으로 11월 10일까지 진행된다.

강수헌 도체육지원과장은 “이번 국제대회를 통해 해외전지훈련지로 최적의 조건을 갖추고 있는 아름다운 경남을 널리 알리는 계기로 만들겠다”고 밝혔다.

정만석기자 wood@gn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