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희망우체통] 예슬아! 내 조카로 와주어 너무 고마워
[희망우체통] 예슬아! 내 조카로 와주어 너무 고마워
  • 백지영
  • 승인 2019.02.21 16: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꼬마 예슬이를 만난지 5년이 됐구나. 조금씩 커가는 너를 보며 고모는 시간이 멈추었으면 좋겠다는 생각이 들 정도로 매일매일이 소중해. 우리 예슬이 언제나 밝고 씩씩하게 자라길 바랄게. 사랑해.



언제나 예슬이 편인 고모, 이제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