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은행 정은순 차장 '금융감독원장상'
경남은행 정은순 차장 '금융감독원장상'
  • 황용인
  • 승인 2019.03.03 15: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BNK경남은행(은행장 황윤철)은 금융소비자보호부 정은순 차장이 금융감독원이 선정하는 1사1교 우수 직원으로 선정돼 ‘금융감독원장상’을 수상했다고 3일 밝혔다.

금융소비자보호부 정은순 차장은 금융교육 실무 담당과 강의 업무를 병행하며 올바른 금융지식을 전파하는 등 1사1교 금융교육 활성화에 기여했다.

지난해에만 초·중·고등학생을 대상으로 총 52회(75시간)에 걸쳐 금융교육을 진행, 학생들을 쉽게 이해시키기 위해 눈높이에 맞춘 다양한 컨텐츠 교안을 제작해 강의했다.

또한 금융교육을 한 번으로 끝낸 것이 아니라 교육 모니터링을 하는 등 1사1교 금융교육과 해당 학교를 지속적으로 관리해 왔다.

정은순 차장은 “1사1교 금융교육을 전파하기 위해 지역내외를 구분하지 않고 뛰어다닌 결과 금융감독원상이라는 큰 상을 수상하게 돼 기쁘다”며 “앞으로도 1사1교를 지속적으로 이어가기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BNK경남은행은 지난해까지 153개 학교와 결연을 맺고 총 272시간의 금융교육을 진행했다.


황용인기자 yongin@gnnews.co.kr

 

BNK경남은행 금융소비자보호부 정은순 차장(사진)이 1사1교 등의 금융교육 활성화에 기여해 금융감독원장을 받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