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수유 활짝 피어
산수유 활짝 피어
  • 최창민
  • 승인 2019.03.03 17: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슨 미련이 남은 것일까. 행복했던 지난 가을날의 꿈에 아직 심취해 있는 것일까. 진주기계공고 교정에 화려했던 가을의 흔적 산수유 열매사이로 새로운 봄을 알리는 산수유가 꽃망울을 터트렸다.

사진제공=독자 박중춘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