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호영의 건강이야기] 한약의 효과적인 선택법
[원호영의 건강이야기] 한약의 효과적인 선택법
  • 경남일보
  • 승인 2019.03.05 16: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리가 생활하면서 피곤하거나 기력이 떨어질 때면 보약한제 먹어야겠다는 생각들을 많이 하게 된다.

요즘은 다양한 기능식품들이나 건강식들이 많이 소개되면서 내 건강을 유지하기 위한 다양한 선택을 할 수 있지만 오래전부터 한약은 우리 국민들에게 체력강화와 면역력 증강을 위한 효과적인 방안으로 사랑받아 왔다. 특히 최근 들어 척추, 관절건강을 도와주는 추나요법이 정식으로 의료보험이 적용되면서 한약도 좀 더 국민들에게 가까이 다가올 수 있는 분위기가 확산되고 있다. 그래서 이번에는 예부터 애용해온 한약을 어떤 경우에 그리고 어떤 시기에 복용하는 것이 좋은지 한번 알아보기로 하자.

신체 내에 병소가 침입해서 병적증상이 나타나고 통증이 발생해 병원에서 실시하는 다양한 병리적 이학적 검사에서 수치상으로 문제가 되는 경우에는 한약 복용이 늦은 감이 있다. 물론 각종 암이나 난치성 질환에도 한약이나 약침요법 등 다양한 한방치료가 시도되고 있지만 주 치료라기보다는 양·한방 협진의 관점에서 보완적인 요법으로 적용되고 있는 경우가 많다. 그런 경우 보다는 병적상태가 많이 진전되기 전인 초기 상태나 병소가 침입하기전 단계에서 미리 진단해서 한약을 복용하는 것이 훨씬 효과적이다. 이렇게 예방적 차원에서 복용하는 한약은 질병발생을 근본적으로 막고 건강한 신체를 유지 할 수 있는 지름길이 되는 것이다.

그러면 어떤 경우에 한약 복용이 효과적인지 정리해보자.

첫째 면역력이 떨어지고 장기 발육이 미진한 10세 미만의 아동들에게는 주기적인 한약 복용을 통해 건강하고 튼튼한 신체를 만들어 줄 수 있다. 연간 2회 정도의 복용으로 성장발육, 면역력증강, 체력강화 등의 효능을 발휘하므로 3~4세부터 10세 가지의 아동들이 경우 봄, 가을 연 2회 정도 꾸준하게 한약복용은 정말 효과적인 건강유지법이 된다고 할 수 있다.

두 번째 50세 이후의 갱년기 남, 여성들도 한약 복용이 필요하다. 호르몬 기능이 저하되고 체력감소가 심해지는 연령층인지라 약간의 신체적 충격이나 과로 스트레스에 쉽게 노출되어 있고 특히 간, 신기능이 현저하게 저하되어 체력손상이 심해지므로 간 해독 기능이나 신장, 자궁의 호르몬 조절기능을 보강해주는 한약은 갱년기의 다양한 증상들을 호전시켜 훨씬 더 중년의 건강을 튼튼하게 유지시켜 줄 수 있다.

셋째 청소년기의 성장이나 두뇌 발육을 위한 한약 복용도 필요하다. 성장이 잘 되지 않는 청소년의 경우 세밀한 진단을 통해 발육부진의 원인을 찾아 그 부분을 보강해주면 된다. 대체적으로 소화기능이나 간, 신기능이 약한 경우가 많다. 또한 두뇌발육을 도와주는 한약 복용도 시험의 연속인 중·고생들에게는 천군만마와 같은 필요한 존재이다.

넷째 임신이 필요한 가임기나 임신 중인 경우 또한 산후의 경우에도 한약은 효과적이다. 임신을 위한 체력강화 임신 중 건강유지나 태아 발육은 도와줄 수 있고 산후 회복을 위해서 적절한 진단과 한약 투여를 통해 산모와 태아가 건강한 삶을 유지할 수 있게 도와준다. 그 외 아토피나 알레르기 질환의 체질개선 가족력을 가지고 있는 허약체질의 체력보강, 교통사고, 수술 후유증 회복을 위해서도 한약이 필요한 경우도 많다. 우리 인체는 사람들에게나 다양한 체질을 나타낸다. 심장이 건강하지만 신장 기능이 약한 사람도 있고 간 기능이 튼튼하지만 심폐기능이 허약한 경우도 많다. 그래서 어떤 한약재든지 모두에게 좋은 것만은 아니다. 예를 들면 녹용의 경우 갱년기의 경우 최고의 보약이 될 수 있지만 간경화나 간염이 심한 경우 치명적인 결과가 나타날 수 있다.

따라서 그 사람에 맞는 한약을 복용하기 위해서는 정확하고 세심한 진단이 반드시 필요하다. 많이 복용하는 인삼 역시도 나에게는 잘 맞아서 인삼을 먹으면 펄펄 힘이 나지만 다른 사람에게는 두통, 발열을 일으키고 설사 증상까지 나타나는 경우도 있기 때문이다. 결론적으로 그 사람에게 맞는 정확하고 다양한 진단을 통해 적합한 한약을 6개월 간격으로 연 2회, 매회 15일~1달 복용을 기준으로 주기적으로 복용한다면 지금보다 훨씬 더 건강하고 행복한 삶을 유지할 수 있을 것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