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트진로, 맥주 신제품 ‘테라’ 출시
하이트진로, 맥주 신제품 ‘테라’ 출시
  • 경남일보
  • 승인 2019.03.13 18: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이트진로(대표 김인규)가 새로운 맥주 브랜드를 출시하고 맥주 시장 탈환에 나선다.

하이트진로는 기존 맥주와 완전히 차별화된 원료와 공법을 적용한’청정라거 테라(TERRA)’를 출시한다고 13일 밝혔다.

라틴어로 흙·대지·지구를 뜻하는‘테라’는 전세계 공기질 부문 1위를 차지한 호주에서도 청정지역으로 유명한 ‘골든 트라이 앵글’지역의 맥아만을 100%사용하고 발효 공정에서 자연발생하는 리얼탄산만을 100% 담았다.

하이트진로는 초미세먼지 경보가 일상화되어 청정, 자연, 친환경 등에 대한 갈망이 커지고 있는 시대적 요구를 반영하는 동시에 소비자들이 가장 선호하는 맛을 실현해서 대중성을 확보하는데 중점을 두었다.

또한 지난 5년간 지구 곳곳을 돌아 가장 청정한 원료를 찾으려 노력한 끝에 인위적인 주입이 없는 자연주의적 공법을 연구해 최선의 주질을 개발했다.

특히 골든트라이앵글 지역은 호주 내에서도 깨끗한 공기와 풍부한 수자원, 보리 생육에 최적의 일조량과 강수량에 비옥한 검은 토양(Black Soil)으로도 유명하다.

하이트진로는 리얼탄산을 별도로 저장하는 기술과 장비를 새롭게 도입했다.

100%리얼탄산 공법은 라거 특유의 청량감이 강화되고 거품이 조밀하고 탄산이 오래 유지된다는 강점이 있다.

하이트진로 마케팅실 오성택 상무는 “그 동안 토종 주류기업의 사명감과 자부심으로 시장 트렌드 변화와 소비자 요구에 부응할 수 있도록 다양한 맥주 브랜드를 출시해 왔으며 국내 최초로 발포주를 선보이는 등 다양한 도전을 시도하여 소비자들의 사랑을 받았다”며 “이번 신제품은 원료와 공법부터 패키지에 이르기까지 모든 부분을 완전히 차별화 했다”고 말했다.

한편 오는 21일 첫 출고되는 ‘청정라거 테라’는 전국 대형마트와 편의점을 비롯한 음식점과 유흥업소 등에 동시 판매될 예정이다.

출고가격은 기존 맥주와 동일하고 알코올 도수는 4.6%다.



 
하이트진로는 기존 맥주와 완전히 차별화된 원료와 공법을 적용한’청정라거 테라(TERRA)’를 오는 21일 출시한다. ‘청정라거테라’는 전국 대형마트와 편의점을 비롯한 음식점과 유흥업소 등에 동시 판매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