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도, 59주년 3·15의거 기념식 개최
경남도, 59주년 3·15의거 기념식 개최
  • 정만석
  • 승인 2019.03.17 18: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낙연 총리 기념식 참석
경남도는 3·15의거를 기념하기 위한 ‘제59주년 3·15의거 기념식’을 지난 15일 3·15아트센터에서 개최했다.

이날 기념식에는 이낙연 국무총리를 비롯해 박성호 도지사 권한대행, 피우진 국가보훈처장,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 바른미래당 손학규 대표, 이주영·윤한홍 국회의원, 김지수 도의회 의장을 비롯해 도내 보훈단체장과 3·15의거 희생자 유족·부상자 및 공로자, 도민 등 1500여 명이 참석했다.

이번 기념식은 3·15의거 제59주년을 맞아 ‘정의를 향한 외침, 평범한 사람들의 용기’라는 주제로 거행됐다.

기념식에 앞서 이낙연 국무총리 등은 국립 3·15민주묘지를 참배하고 3·15 희생 영령을 추모했다.

정만석기자 wood@gnnews.co.kr


 
이낙연 국무총리가 15일 창원 3·15아트센터에서 자유당 정권의 부정선거에 맞선 3·15의거 59주년 기념식에 참석해 순국 선열에 대한 묵념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이 총리,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 바른미래당 손학규 대표.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