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성무 시장, 산업위기특별지역 연장 건의
허성무 시장, 산업위기특별지역 연장 건의
  • 이은수
  • 승인 2019.04.16 18: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균형위·산업부 등 국가기관 진해구 방문

허성무 창원시장은 16일 국가균형발전위원회, 산업통상자원부 등 7개 국가·국책연구기관 산업위기대응특별지역 현장 방문에서 진해구의 산업위기대응특별지역 지정 연장 및 성산구의 고용·산업위기지역 추가 확대 등 지역현안사항에 대해 건의했다.

이날 송재호 국가균형발전위원장, 정해구 정책기획위원장, 성경륭 경제인문사회연구회 이사장, 정지상 산업연구원장, 강현수 국토연구원장, 안성일 산업통상자원부 지역경제정책관 등이 참석해 지역애로사항을 청취하고, STX조선해양 공장 견학도 했다.

허성무 시장은 간담회에서 △장기침체 창원경제현황 설명 △진해구 산업위기 지정연장 및 성산구 고용·산업 위기 추가 확대 △창원 강소연구개발특구 지정 △재료연구소 승격·방위산업진흥원·첨단함정연구센터 등 공공기관 유치 지원 △특례시 국회 통과 지원 △핵심소재·부품 육성플래폼 구축 사업 선정 △중년 리스타트 취업지원 사업 국비 지원 △3D 프린팅 인증지원체계 사업 국비지원 △위기지역 고용유지지원금 확대 등 지역현안사업을 건의했다.

이은수기자 eunsu@gnnews.co.kr

허성무 창원시장은 16일 국가균형발전위원회, 산업통상자원부 등 7개 국가·국책연구기관 산업위기대응특별지역 현장 방문에서 진해구의 산업위기대응특별지역 지정 연장 및 성산구의 고용·산업위기지역 추가 확대 등 지역현안사항을 건의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