합천호농협대병지점 두릅 수매
합천호농협대병지점 두릅 수매
  • 김상홍
  • 승인 2019.04.17 1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합천호농협대병지점(조합장 손덕봉)는 관내 농업인들이 생산한 두릅 수매를 시작했다고 17일 밝혔다.

합천군 대병면 관내 두릅재배농가는 약 300여 농가로 작년에는 5t 정도(약 1억 원)의 두릅을 수매했다. 특히 올해는 작황이 좋아 kg당 2만5000원~1만4000원선의 가격대를 형성해 약 6t을 생산하여 약 1억2000만원의 농가소득이 예상되며 농가별 개별판매 및 자가 소모량을 합칠 경우 이보다 더 많은 농가소득을 올릴 것으로 예상된다.

두릅은 4~5월이 제철이며, 단백질이 풍부하고 사포닌 성분이 많아 봄에 기력을 충전하는데 최고의 나물이라 할 수 있다.

두릅재배는 큰 기술이 필요로 하지 않아 농한기를 이용한 소득창출에 좋은 소득원으로, 합천군에서는 두릅생산에 따른 포장재를 지원하고 있으며, 앞으로 작목반과 협의하여 택배비도 지원할 계획이다.

하경수 대병면장은 “산 높고 물 좋은 청정지역에서 생산되는 두릅은 무농약 자연산으로 맛이 좋아 찾는 분이 많아 앞으로 농한기 주 소득원으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본다”며 “작목반과 협의하여 적극 지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상홍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