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61회 양산시의회 임시회 본격 돌입
제161회 양산시의회 임시회 본격 돌입
  • 손인준
  • 승인 2019.04.17 19: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산시의회(의장 서진부)는 17일 제1차 본회의를 시작으로 제161회 양산시의회 임시회 3일간의 회기에 본격 돌입했다.

이번 임시회에서는 의원발의 규칙안 1건과 조례안 15건, 시장 제출 조례안 1건 등을 처리할 예정이다.

특히 2019년도 행정사무감사계획서 작성 등이 계획되어 있다.

5분 자유발언을 통해 이용식 의원은 양산시장에게 원도심의 지반침하에 따른 원인규명을 위한 적극적 행정을 촉구하고 향후 대안에 대해 제안했다.

이종희 의원은 양산의 3·1운동에 대한 역사적인 고증을 위한 학술용역 등을 양산시장에게 요구했다.

김효진 부의장은 건의문을 통해 “부산대 양산캠퍼스 관통도로를 1994년 양산신도시 조성 당시 물금지구 토지이용계획에 반영됐으나 2003년 토지이용계획변경에서 부산대 일부 단과대학의 이전 계획에 따라 취소됐다“며 ”교육부와 부산대는 당초 계획에 따라 실버산학단지 조성과 그 기반 도로인 부산대 양산캠퍼스 관통도로 개설을 강력히 촉구한다“고 했다.

18일 위원회 별로 안건을 심사하며, 19일 오전 10시 30분 제2차 본회의에서는 각 상임위원회에서 심사보고된 조례안 등에 대해 최종 의결을 할 예정이다.

손인준기자 sonij@gn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