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청박물관 ‘산청 예술의 봄’展 개최
산청박물관 ‘산청 예술의 봄’展 개최
  • 원경복
  • 승인 2019.04.18 18: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월 30일까지 회화·조소 등 작품

경남예술창작센터(산청군 생초면 소재) 입주작가들의 작품을 한눈에 감상할 수 있는 작품전이 열린다.

산청박물관은 오는 19일부터 봄맞이 기획전 ‘산청 예술의 봄’展을 개최한다고 18일 밝혔다. ‘산청 예술의 봄’은 경남예술창작센터 제12기 입주작가의 작품을 산청박물관에 전시하는 전시 행사다. 19일부터 6월 30일까지 회화, 조소, 설치 등 작가 6명의 다양한 분야 작품을 선보인다. 이 행사는 산청 3대 봄꽃 축제인 생초 꽃잔디 축제와 함께 개막해 축제를 방문하는 관광객과 지역민에게 볼거리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지난 2011년 문을 연 경남예술창작센터는 산청군과 (재)경남문화예술진흥원이 함께 폐교된 (구)고읍초등학교를 리모델링한 곳으로 신진작가들의 창작과 연구 활동이 진행되는 문화공간이다.

산청박물관 관계자는 “산청박물관은 2017년도에 전문박물관으로 등록된 이후 산청의 문화예술 저변 확대에 노력하고 있다”며 “이번 전시를 계기로 인근 예술기관과 지속적인 상호교류를 통해 다양한 지역 문화예술행사를 개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원경복기자

 

입주작가 박숙민 작 사랑과평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