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조선 매각 민관협의체 구성 제안
대우조선 매각 민관협의체 구성 제안
  • 정만석
  • 승인 2019.04.30 18: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경제살리기경남대책위
대우조선매각반대 지역경제살리기경남대책위원회는 30일 도청 프레스센터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대우조선 매각 문제는 민관협의체를 구성해 도민과 도가 함께 해결해 나가자”고 제안했다.

대책위는 이날 “대우조선 매각이 가져올 악영향은 한 사업장으로 국한되는 것이 아니다”며 “대우조선 노동자를 향한 대규모 구조조정이 불가피하고 경남도에 소재한 대우조선 협력업체의 줄 파산이 예상된다”고 주장했다.

이어 “경남 경제와 도민들의 존망이 걸린 문제라 해도 과언이 아니다”며 “대우조선 매각이 기업결합 심사로 전진하는 시점에서 도민 생존권을 지키고 지역경제를 살릴 민관협의체 구성이 절실하다”고 강조했다.

대책위는 “민관협의체 구성과 관련해 4월 중 도지사 면담을 요구하며 지난 23일까지 도의 답변을 요구했지만, 아직 답변은 없는 상황이다”며 “도는 민관협의체 구성에 응하고 도민들이 요구하는 해결책을 함께 찾아 나서야 한다”고 요구했다.

정만석기자 wood@gn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