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관원 경남지원, 진주시 농정현안 간담회
농관원 경남지원, 진주시 농정현안 간담회
  • 김영훈
  • 승인 2019.05.02 1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 경남지원과 진주시는 PLS 시행관련 농업인 피해 방지 등 현안에 대한 협업을 강화하기로 했다.

한종현 농관원 경남지원장과 조규일 진주시장은 2일 진주시청에서 PLS 시행관련 농업인 피해 방지와 수출농산물 안전관리 부적합품 발생방지를 위한 교육 및 홍보 강화 등 주요 농정 현안에 대해 논의하고 상호협력을 강화하는데 뜻을 같이 했다.

이 자리에서 한 지원장은 “진주시는 대한민국 농업도시 메카로 상징성이 크고 대한민국 농업의 일번지로 일찍 수출농업을 발달 시킨 지역이다”며 “올해부터 시행 중인 농약잔류허용기준 강화(PLS제도)와 관련해 단 한 건도 위반이 발생하지 않고 있다. 앞으로도 지속적인 관심과 협업을 통해 농산물 청정지역으로서 입지를 굳혀나가자”고 말했다.

이에 조 시장은 “시차원에서도 많은 관심을 가지고 적극적으로 대처해 나겠다”며 “진주시는 신선농산물 수출액에서 전국 제1의 지역인 만큼 이 분야에서도 품목별 주산지 교육 강화와 농약안전사용지도에 협업 체계를 구축하고 관리를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톤백수매의 확대 등을 위해 먼저 농업인 불편사항을 파악해 반영할 수 있도록 노력하자”며 “진주 농관원에서도 ‘부강한 진주 행복한 시민’의 진주시 건설을 위해 함께 해 나가자”고 덧붙였다.


김영훈기자

 

2일 진주시청에서 한종현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 경남지원장과 조규일 진주시장이 농정현안에 대해 의견을 나누고 있다. /사진제공=진주농관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