윌리엄스 자매, 이탈리아 인터내셔널 2회전서 맞대결
윌리엄스 자매, 이탈리아 인터내셔널 2회전서 맞대결
  • 연합뉴스
  • 승인 2019.05.14 17: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너스 윌리엄스(50위)와 세리나 윌리엄스(11위·이상 미국) 자매가 여자프로테니스(WTA) 투어 BNL 이탈리아 인터내셔널(총상금 345만2천538유로) 단식 2회전에서 맞붙는다.

동생 세리나는 13일(현지시간) 이탈리아 로마에서 열린 대회 첫날 단식 본선 1회전에서 레베카 페테르손(64위·스웨덴)을 2-0(6-4 6-2)으로 물리쳤다. 1980년생으로 동생보다 한 살 많은 언니 비너스 역시 엘리서 메르턴스(20위·벨기에)를 2-1(7-5 3-6 7-6<7-4>)로 꺾고 32강에 합류했다.

윌리엄스 자매는 지금까지 30차례 공식 대결을 벌여 동생이 18승 12패로 우위를 보인다. 최근 대결은 지난해 US오픈 3회전에서 이뤄졌으며 세리나가 2-0(6-1 6-2) 완승을 거뒀다. 그러나 지난해 3월 BNP 파리바오픈에서는 비너스가 2-0(6-3 6-4)으로 승리하는 등 최근 두 차례 맞대결 전적은 1승 1패다. 윌리엄스 자매 대결에서 이기는 선수는 슬론 스티븐스(8위·미국)-요해나 콘타(42위·영국) 경기의 승자와 16강전을 치른다.

연합뉴스

 
‘세리나 기다려!’ 동생과 맞대결 앞둔 비너스 윌리엄스 비너스 윌리엄스(50위·미국)가 13일(현지시간) 이탈리아 로마에서 열린 여자프로테니스(WTA) 투어 BNL 이탈리아 인터내셔널 단식 본선 1회전에서 엘리서 메르턴스(20위·벨기에)를 상대로 리턴샷을 하고 있다. 이날 메르턴스를 2-1(7-5 3-6 7-6<7-4>)로 꺾은 비너스는 동생 세리나 윌리엄스와 단식 2회전에서 맞붙는다./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경상남도 진주시 남강로 1065 경남일보사
  • 대표전화 : 055-751-1000
  • 팩스 : 055-757-1722
  • 법인명 : (주)경남일보
  • 제호 : 경남일보 - 우리나라 최초의 지역신문
  • 등록번호 : 경남 가 00004
  • 등록일 : 1989-11-17
  • 발행일 : 1989-11-17
  • 발행인 : 고영진
  • 편집인 : 최창민
  • 고충처리인 : 박철홍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지원
  • 경남일보 - 우리나라 최초의 지역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경남일보 - 우리나라 최초의 지역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gnnews@gn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