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주시 폭염대비 그늘막 설치
진주시 폭염대비 그늘막 설치
  • 최창민
  • 승인 2019.05.14 19: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39개소 추가설치 총 73개소 운영
진주시는 14일 무더운 여름철에 대비해 교통섬, 횡단보도 주변에 ‘무더위 그늘막’ 39개소를 추가 설치했다.

시는 2017년에 그늘막 6개소를 시범 설치해 운영했으며 시민들로부터 호응을 얻어 지난해부터는 LH와 연계해 28개소를 추가설치한 바 있다.

올해는 39개소를 추가해 설치해 무더위 그늘막 총 73개소를 운영할 계획이다.

이에 따라 ‘폭염대책기간’(5.15∼10.15.)동안 진주시 관내 73개소의 그늘막이 시민의 안전과 건강을 위하여 활짝 웃을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올해도 활짝 펼쳐진 그늘막이 뜨거운 햇빛과 폭염으로부터 주민들을 안전하게 지켜줄 것”이라며, “시민들에게 시원하고 쾌적한 보행환경을 제공해 시민의 안전과 삶의 질 향상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시는 폭염 특보 시 신속한 상황전파를 위한 긴급재난문자 및 안전 앱을 활용해 폭염 정보를 제공하거나 폭염대비 행동요령 홍보 및 캠페인 등을 통하여 시민과 소통하고 공감한다는 시정방침 아래 시민들의 불편 해소를 최우선 과제로 삼아 폭염피해 최소화에 적극 대응해 나갈 계획이다.

최창민기자 cchangmin@gn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