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부산 관광단지 핵심 테마파크 16일 착공
동부산 관광단지 핵심 테마파크 16일 착공
  • 손인준
  • 승인 2019.05.14 19: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자 3780억원 투입…롯데월드·루지·스포츠파크 2021년 완공
동부산(오시리아) 관광단지 핵심시설인 테마파크가 착공한다.

부산시는 16일 오후 오시리아 관광단지에서 투자기업 관계자와 지역 대학 총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테마파크 착공식을 개최한다고 14일 밝혔다.

테마파크는 50만㎡에 숲과 정원을 주제로 한 테마파크인 롯데월드, 스카이라인 루지, 쇼핑몰, 호텔 등으로 구성된다.

롯데월드, 롯데쇼핑, IBK투자증권, GS리테일, 삼미건설 등이 참여한 오시리아 테마파크PFV가 3780억원을 투입해 사업을 시행한다.

시는 2021년 5월 완공하면 젊은 층이나 가족 단위 관광객 등 연간 400만명이 테마파크를 찾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 시는 2200여 개의 일자리가 창출될 것으로 기대한다.

부산시는 이날 관광학과를 둔 지역 대학과 일자리 창출에 관해 협약한다.

임창근 부산시 관광개발추진단장은 “오시리아 관광단지 앵커시설이 착공함으로써 관광단지 내 다른 시설과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오시리아 관광단지에는 사계절 체류형 복합관광단지 조성을 목표로 2010년 단지 공사가 시작됐다.

지금까지 국립부산과학관, 복합쇼핑몰, 랜드마크호텔 등 4개 시설이 들어와 운영 중이다. 지난해 이곳에는 쇼핑몰을 중심으로 총 830만명이 찾았다.

총 34개 부지 중 28개 부지에 대해서는 투자유치를 마무리했고, 남은 6개 부지에 대해서도 투자자를 모집하고 있다.

부산도시공사는 최근 유스호스텔 부지 등 일부를 제외하고 쇼핑센터, 트랜디타운, 문화예술타운 사업자를 공고했다.

손인준기자 sonij@gn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