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군, 6년 만에 택시요금 500원 인상…6월부터 4300원
고성군, 6년 만에 택시요금 500원 인상…6월부터 4300원
  • 김철수
  • 승인 2019.05.16 19: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성군은 지역 내 택시요금이 오는 6월 1일부터 4300원으로 조정된다고 16일 밝혔다.

군은 지난 15일 물가대책위원회를 열어 경남도 택시 운임·요율 변경 시행(인상률 14.56%)에 따라 택시 기본요금을 기존 3800원에서 4300원으로 500원 인상하기로 결정했다.

거리요금은 143m당 100원에서 133m로 변경됐다.

군 경계지역을 벗어난 요금 할증은 20%에서 30%로 상향 조정된다.

심야(0시∼04시) 할증 및 복합할증률은 종전과 동일하다.

이번 인상은 2013년 이후 6년 만이다.

군 단위 지역은 택시 승객이 많지 않아 복합할증 요금이 적용돼 시 단위보다 비싼 것으로 알려졌다.

군 관계자는 “요금인상에 따른 주민 불만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철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