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군 합동평가 창원시·하동군 최우수 선정
시·군 합동평가 창원시·하동군 최우수 선정
  • 정만석
  • 승인 2019.05.23 00: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남도는 도정 핵심사업에 대한 시·군 관심도와 정부합동평가 실적을 높이기 위한 시·군 주요업무 합동평가에서 창원시와 하동군이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됐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평가는 지난해 실적을 대상으로 일반행정·사회복지·보건의약 등 정부합동평가 지표 9개 분야와 도 역점시책 부문에 걸쳐 진행됐다.

정부합동평가에서 창원시는 일반행정 등 9개 전 분야, 하동군은 여성가족 등 6개 분야에서 ‘가’등급을 받아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됐다.

진주시와 김해시, 함안군과 창녕군은 우수기관으로 평가받았다.

도 역점시책 부문에서는 창원시, 김해시, 양산시, 창녕군, 하동군, 거창군이 ‘가’ 등급을 받아 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

도는 시·군별 성과에 따라 16억원의 재정 인센티브를 지급하고 우수 공무원을 표창할 방침이다.

정만석기자 wood@gn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