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양시 상동면 장미꽃길 6.6㎞ ‘탄성’
밀양시 상동면 장미꽃길 6.6㎞ ‘탄성’
  • 양철우
  • 승인 2019.05.23 17: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밀양시 상동면 안인리 일대 밀양시도 11호선 가로변에 장미꽃이 만발해 통행인들로부터 찬사가 이어지고 있다.

5월 중순에 만개하는 이 장미꽃길은 밀양시도 11호선 신안마을 입구에서 안인교 사이와 안인제방길 등을 포함해 6.6㎞에 이른다.

2003년부터 밀양시도 11호선 도로변을 중심으로 조금씩 조성되기 시작한 상동면 장미 꽃길은 이제 전 구간에 활짝 핀 붉은 장미 꽃길로 되면서 찾는 이들로 하여금 탄성을 자아내고 있다.

상동면 장미꽃길은 특히 주민들이 직접 조성하고 가꾸면서 명품 꽃길이 됐는데 경부선 철길이 나란히 가고 있어 풍광이 뛰어나다. 또한 안인제방길에는 평소 잡초만 무성했던 곳을 주민들이 장미를 심고 가꾸어서 명품 꽃길이 조성되고 있다.

특히 초봄에는 11번 밀양시도에는 벚꽃이 활짝 피어 명품 드라이브코스로서도 명성을 더하고 있다.

상동면 주민들은 상동면 청년회 주관으로 올해도 체육공원 일원에서 상동면 장미축제를 25일에 연다.

축제 행사에는 난타 공연, 요가 시범, 초대가수 및 무용단 공연, 체험행사(천연염색, 4인용 자전거타기, 전례놀이 등), 농특산물 판매장, 먹거리 장터, 푸드 트럭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마련되어 행사장을 방문객들에게 색다른 재미를 선사할 것이다.

양철우기자 myang@gn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