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경남 건축사 대상 공동주택 설계 특별공모
LH, 경남 건축사 대상 공동주택 설계 특별공모
  • 강진성
  • 승인 2019.05.26 19: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토지주택공사(LH, 사장 변창흠)가 경남지역 건축사를 대상으로 공동주택설계 특별공모에 들어간다. 해당지역은 밀양부북지구 A2블록(307세대) 공동주택이다.

이번 제한 공모는 LH가 건축서비스 산업의 지역균형 발전과 공공기관 이전에 따른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마련됐다.

공모대상은 밀양부북지구 A-2블록 공동주택 기본·실시설계용역이다. 주제는 ‘지역특성을 반영한 아이 키우기 좋은 임대주택’이다. 추정설계비는 9억2400만원이다.

경남지역에 등록된 건축사면 응모할 수 있다. 응모기간은 5월 27~31일까지며 방문신청이나 팩스, 이메일을 통해 신청하면 된다. 7월 작품제출 및 심사를 거쳐 입상작을 발표할 예정이다.

LH는 오는 30일(목) 오후 2시 진주본사 공감동에서 현장설명회를 개최한다.

서호수 LH 공공주택사업처장은 “지역특성을 반영한 공공주택을 설계할 있도록 경남지역 건축설계사무소의 많은 참여와 관심을 부탁드린다”며 “LH는 공공주택 디자인 및 품질 향상과 더불어 건축서비스 분야의 새로운 일자리 창출을 위해 노력해 공공기관으로서의 사회적 역할을 충실히 수행하겠다”고 말했다.


강진성기자 news24@gn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