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소년봉사단, 재활용 비누 만들어 이웃돕기
청소년봉사단, 재활용 비누 만들어 이웃돕기
  • 최두열
  • 승인 2019.06.10 17: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동군자원봉사센터는 청소년봉사단 볼-런(vol-run) 회원 15명이 지난 주말 자원봉사센터 교육실에서 이웃돕기용 재활용 비누 300여 개를 만들었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활동은 자투리 비누를 재활용해 새로운 비누를 만듦으로써 환경보호와 함께 이웃돕기를 실천하자는 취지로 마련됐다.

청소년봉사단이 만든 재활용 비누 300여 개는 내달 열릴 알프스하동 섬진강문화재첩축제 때 팔아 수익금을 이웃돕기 성금으로 기부할 예정이다.

활동에 참여한 한 봉사자는 “매우 작아진 비누 조각들이 모여 새로운 비누가 만들어 진다는 것이 신기하다”며 “만들어진 비누가 곳곳에 유익하게 쓰이기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하동군자원봉사센터가 운영하는 청소년봉사단 볼-런은 오는 11월까지 매월 1회 이상 자원봉사 멘토링 캠프, 어르신 장바구니 들어드리기, 지역축제 지원 등 다양한 분야에서 자원봉사 활동을 실시한다.


최두열기자

청소년봉사단 볼-런 회원들이 이웃돕기용 재활용 비누를 만들고 있다./사진제공=하동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