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당, 양정철 정책협약 행보에 논평
한국당, 양정철 정책협약 행보에 논평
  • 김응삼
  • 승인 2019.06.10 18: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총선 준비에 지자체 줄세우며 법치 훼손”
자유한국당은 10일 양정철 민주연구원장이 경남발전연구원과의 정책협약을 위해 김경수 경남지사를 만난 것에 대해 “권력의지에만 불타 불법도 아랑곳없는 이들을 결코 좌시하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전희경 대변인은 이날 논평을 통해 “총선 준비에 지자체를 줄세우며 법치마저 훼손하고 있는 더불어민주당과 민주연구원장은 즉시 행위를 중단하고 지금까지의 행동에 대한 책임을 져야한다”며 이 같이 말했다.

전 대변인은 “양정철 민주연구원장은 자숙을, 김경수 경남지사는 근신을 해도 모자랄 판에 또다시 부적절한 만남으로 이것이 단순한 부적절을 넘어 불법성이 있다”며 “국고보조금이 쓰이는 정당 산하의 연구기관이 지방 자치단체 연구원과 업무협약을 맺는 것은 명백한 선거법 위반의 소지가 있다”고 했다.

그는 “중앙선관위가 민주당의 불법 관권선거 공범이라는 불명예를 안고 싶지 않다”며 “선거법 위반 여부에 대해 철저히 조사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김응삼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