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해공항 첫 유럽 직항…내년 헬싱키 주3회
김해공항 첫 유럽 직항…내년 헬싱키 주3회
  • 손인준 기자
  • 승인 2019.06.10 19: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해공항에서 유럽으로 향하는 첫 항공노선이 개설된다.

부산시는 국토교통부, 항공사, 핀란드 정부와 협의 끝에 부산∼헬싱키 직항노선 운수권을 확보했다고 10일 밝혔다.

부산∼헬싱키 노선은 내년부터 주 3회 운영될 예정이다.

부산∼헬싱키 노선은 2014년부터 부산시와 한국공항공사, 핀에어 등이 공동으로 추진해 왔다.

한국∼핀란드 운수권은 주 7회 설정돼 있지만, 한국 국적사는 취항하지 않고 핀에어만 인천∼헬싱키 노선을 운항하고 있다.

이 때문에 우리 정부로서는 운수권 확대를 수용하기 어려운 상황이었다.

2017년 5월 한·핀란드 항공회담에서도 부산∼헬싱키 노선 운수권 증대를 논의했으나 양국 정부는 합의점을 찾지 못했다.

하지만 문재인 대통령의 핀란드 국빈방문 기간에 정상회담 주요 의제로 부산∼헬싱키 노선 개설문제가 포함됐고, 양국 교류 활성화 여건 마련에 공감대를 형성하면서 운수권 증대가 이뤄지게 됐다고 부산시는 설명했다.

부산시는 부산∼헬싱키 노선은 북극항로를 이용해 최단시간인 약 9시간에 유럽을 연결하는 노선이라고 설명했다.

시 관계자는 “직항노선이 개설되면 인천이나 타 공항에서 환승해야 했던 불편을 덜고 인바운드 관광객 유치를 확대해 지역 경제 활성화에 이바지할 것”이라고 기대했다.

손인준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