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실크연구원-산림바이오소재연구소 업무협력
한국실크연구원-산림바이오소재연구소 업무협력
  • 최창민
  • 승인 2019.06.11 20: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실크연구원은 실크산업과 식물성 소재인 산림바이오소재 산업과 동반성장을 모색하고 실크산업의 활성화를 모색하기 위해 11일 국립산림바이오소재연구소와 상호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한국실크연구원은 이번 MOU 체결을 통해 전량 수입에 의존하고 있는 실크생사와 국내산 천연 식물성 소재를 접목하여 다양한 천연소재를 융복합하면서 국내산 천연섬유소개 개발로 진주지역 실크 산업에 활력을 불어넣을 예정이다.

양 기관은 △산림바이오자원을 이용한 기능성 소재 개발 △정부사업 및 연구과제 공동 참여 △연구인력의 교육 훈련 및 상호 정보교류 등 협력이 가능한 모든 분야에서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장민철 한국실크연구원원장은 “국내 유일의 천연소재 연구소로서 실크에만 국한되지않고, 연구원이 보유하고 있는 팬시얀 연사기 등을 통해 산림자원인 셀룰로오스 천연소재를 실크에 융복한 다양한 원사를 개발, 명실상부한 천연소재 연구소로 거듭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생각한다”고 밝혔다.

손영모 국립산림과학원 산림바이오소재연구소 소장은 “산림바이오소재연구소에서 발굴한 천연 색소자원 등을 실크소재와 접목하고 실용화 단계까지 발전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하고자 한다”면서 “두 기관이 산림자원 고부가가치화와 실크산업 발전을 위하여 긴밀한 공동연구 네트워크를 형성하겠다”고 전했다.

최창민기자 cchangmin@gn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