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 6개 기업, 산단공 명예의 전당 헌정
경남 6개 기업, 산단공 명예의 전당 헌정
  • 황용인
  • 승인 2019.06.13 17: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들어 경남도내 6개 기업이 글로벌 선도기업 명예의 전당에 헌정됐다.

한국산업단지공단(이사장 황규연, 이하 산단공)은 12일 대구 산단공 본사 명예의 전당홀에서 ‘2019년도 글로벌 선도기업 명예의 전당 헌정식’을 가졌다.

산단공은 2014년 산업단지 출범 50주년을 맞이해 글로벌 기술 경쟁력을 보유한 우수기업을 발굴해 명예의 전당에 헌정하고 있다.

올해 선정된 기업은 경남도내 (주)대호테크(정영화 대표), 건영테크(주)(임국건 대표), (주)아이스펙 (한순갑 대표), 영풍전자(주)(류하열 대표), 삼천산업(주)(최원석 대표) (주)대호하이드로릭(손호연 대표)이 선정됐으며 전체적으로는 41개사이다.

글로벌 선도기업으로 선정된 전체 기업은 지금까지 총 263개사가 명예의 전당에 이름을 올렸다.

산단공은 신규 선정 기업과 기존 선도기업을 대상으로 4차산업혁명 시대를 대비한 기업혁신 최고경영자(CEO)과정, 스마트공장 구축 지원과, R&D, 금융, 마케팅 등 맞춤형 기업성장 지원 프로그램을 지원하고 있다.

글로벌 선도기업은 산업단지를 대표하는 우수기업으로서 미래를 이끌어 나갈 리딩기업으로 자긍심을 고취하고 강소·중견기업으로 육성하기 위해 매년 선정하고 있다.

산단공 배은희 경남본부장은 “기업이 어려운 환경과 도전에 직면하고 있지만 글로벌 선도기업들이 선도적으로 혁신에 나서서 타개하는 모습을 보여주길 바란다”며 “이번에 선정된 경남권 글로벌 선도기업들도 경남 경제를 이끌어 줄 것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경남권 글로벌 선도기업은 기존 선정된 32개사에 올해 6개사가 신규로 추가되어 총 38개사가 활동하게 된다.

황용인기자 yongin@gnnews.co.kr



 
한국산업단지공단은 12일 대구 산단공 본사 명예의 전당홀에서 ‘2019년도 글로벌 선도기업 명예의 전당 헌정식’을 가졌다.
한국산업단지공단은 12일 대구 산단공 본사 명예의 전당홀에서 ‘2019년도 글로벌 선도기업 명예의 전당 헌정식’을 가졌다. 도내 기업은 올해 (주)대호테크(정영화 대표), 건영테크(주)(임국건 대표), (주)아이스펙(한순갑 대표), 영풍전자(주)(류하열 대표), 삼천산업(주)(최원석 대표), (주)대호하이드로릭(손호연 대표) 등 6개사가 선정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