합천 용호초 27회 동기회, 친구 수술비 모금
합천 용호초 27회 동기회, 친구 수술비 모금
  • 김상홍
  • 승인 2019.06.18 16: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간경화 앓는 동기 위해

간경화 진단을 받은 동기생을 위해 수술비 모금활동을 펼친 사연이 뒤늦게 알려져 잔잔한 감동이 되고 있다.

18일 합천군 용주면에 따르면 용호초등학교 27회 동기회는 30여년간 간경화로 고생하던 동기생 윤경한(56)씨가 자신의 딸 윤수비(28)씨로부터 간을 기증받아 이식수술을 한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이 병의 치료를 위해선 장기 치료가 요구되지만 윤경한 동기생의 형편이 그리 넉넉지 않아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것.

이 사실을 전해들은 용호초 27회는 단체 카카오톡을 통해 힘겹게 병마와 싸우고 있는 윤경한 동기생에게 희망을 주기 위한 모금운동을 벌였다.

그 결과 27회 동기생 90여명이 참여했고 총 2900만원의 성금이 모아졌다.

이 성금으로 윤경한 씨는 수술을 받았고 현재 회복 중에 있다.

김희수 용호초 27회 회장은 “조용히 진행한 모금활동이라 크게 알려지는 것을 원치 않았지만 조그마한 힘이라도 보태면 큰 기적을 낳을 수 있다는 사실이 귀감이 되지 않을까 생각했다”며 “이번 모금에 용주중 7회 동기생과 몇 명의 지인들까지 참여해주어 큰 힘이 됐으며 무엇보다 동기가 건강을 되찾아 가장 기쁘고 보람을 느낀다”고 말했다.

김학중 용주면장은 “친구가 어려움에 처할 때 돕는 것은 당연한 일처럼 보이지만 참으로 쉽지 않는 일”이라며 “어려운 상황에서 친구들의 정성에 힘입어 조속히 완쾌되기를 바란다”라고 밝혔다.


김상홍기자

 

합천 용호초 27회 동창생와 윤경한 동기생./사진제공=합천군 용주면사무소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