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항공우주도시’ 진주 해외시장 개척
‘항공우주도시’ 진주 해외시장 개척
  • 최창민 기자
  • 승인 2019.06.19 19: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규일 시장, 파리에어쇼 투자유치 활동
ANH-佛 다쏘시스템 기술개발 양해각서

진주시 해외 마케팅 추진단은 세계 유명항공사와 민수 항공기 인증시스템 구축, 국제공동기술개발 협력 등 항공우주사업 발굴을 위한 MOU를 체결헀다고 밝혔다.

시는 지난 16일부터 19일까지 4일간 경남 테크노파크, 경남항공기업 11개사와 함께 프랑스 르부르제 공항에서 열리는 세계최대 항공우주 전시회인 2019년 파리에어쇼에 참가했다.

특히 진주시 항공업체인 ANH스트럭처(대표 안현수)는 프랑스에 본사를 두고 있는 설계소프트웨어 및 시스템 개발/판매 분야의 세계적인 기업인 다쏘 시스템(대표 버나드 찰스)과 민수 항공기 인증시스템 구축 및 국제공동기술개발 협력 등 항공우주사업 발굴을 위한 MOU를 체결해 항공분야 기술개발과 전문인력 양성에 기폭제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다쏘 시스템(Dassault Systems)은 항공기 설계뿐 아니라 자동차, 조선, 기타 전기/전자/기계 모든 분야의 설계 소프트웨어 개발 공급업체로 국내에도 지속적인 투자를 하고 있는 세계 1위의 글로벌 항공기업이다.

조규일 진주시장은 다쏘 시스템 플로렌서 베젤렌 부회장과의 면담에서 항공우주사업 발굴을 위한 공동기술개발 협력 및 지속적인 상호협력 방안과 항공국가산업단지 조성, 항공우주시험센터 구축 등 진주시 항공우주산업 기반과 투자환경에 대해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다쏘 시스템 플로렌서 베젤렌 부회장은 “항공국가산업단지 등 우수한 투자환경을 가진 진주시를 알게 되어 기쁘고 항공우주분야 전문인력양성 및 기술개발을 위해 사업파트너인 ANH스트럭쳐와 지속적으로 상호협력 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또한 조규일 시장은 최종문 주 프랑스 파리대사와의 면담에서 진주시 항공우주산업의 우수한 인프라 등을 소개하고 경남항공기업의 프랑스 시장 진출과 진주시 유네스코 창의도시 가입을 위한 적극적인 지원과 협조를 요청했다.
아울러 파리에어쇼 한국관에 참여한 KAI, 한화에어로스페이스, 한국오스트왁스 등 35개 국내 주요항공기업 대표들과의 간담회에서 우수한 투자환경, 항공우주산업기반, 인센티브 등 항공우주산업의 중심인 진주시를 소개하고 항공우주산업 발전과 동반성장을 위한 협력방안을 모색하는 시간을 가졌다.

최창민기자 cchangmin@gn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