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3회 작은음악회 아뜰리에’ 함안서 개최
‘제13회 작은음악회 아뜰리에’ 함안서 개최
  • 여선동
  • 승인 2019.07.18 17: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13회 작은음악회 아뜰리에’가 오는 20일 오후 7시 함주공원 야외공연장(우천 시 함안문화예술회관 내 지하 연회장)에서 열린다.

이번 음악회는 경남꿈앤꾼 예술단(단장 김도연)이 주관하고, 부산·경남 통기타 연합회 교류 지원단 ‘아뜰리에’가 주최하며, 한국문화예술교류연맹, 함안문화예술회관이 후원한다.

각 지역 간 통기타인들의 지속적인 교류와 올바른 통기타문화 소통을 위한 목적으로 개최되는 이번 공연은 경남과 타 지역에서 활동하고 있는 통기타 가수 ‘투앤원’과 ‘빨간우체통’ 등 10개 팀이 참여해 통기타를 주제로 다채로운 공연을 선보이며 관객의 눈과 귀를 사로잡을 예정이다.

김도연 단장은 “함안군 함주공원 활성화를 위해 전국의 문화예술인들이 자발적으로 뜻을 함께해 기쁜 마음으로 공연을 준비하고 있다”며 “이번 공연을 통해 군민들이 깊어지는 여름 밤 통기타의 아름다운 선율에 젖어드는 낭만의 시간을 만끽할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여선동기자 sundong@gn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