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양산삽량문화축전 일정 확정
2019 양산삽량문화축전 일정 확정
  • 손인준
  • 승인 2019.07.18 19: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월 11~12일 이틀간 양산천 둔치서 새로운 변화 담아 ‘빛’ 주제
올해 양산삽량문화축전이 10월 11일과 12일 이틀간 양산천 둔치 일원에서 개최된다.

양산삽량문화축전추진위원회(위원장 김일권)는 최근 양산 비즈니스센터 4층 세미나실에서 2019양산삽량 문화축전추진위원회회의를 열고 개최일자와 예산(9억9000만원)안을 확정했다고 16일 밝혔다.

축전추진위원회는 양산의 역사 및 문화적 자산을 토대로 새롭게 발전하는 양산의 희망찬 빛이란 주제로 빛 점등식, 빛 광장, 빛 터널 등 다양하게 표현하는 특별한 콘텐츠 구성, 차별화된 축제 구성을 통해 보다 많은 시민, 관광객들의 관심과 참여도 극대화를 축전의 목표로 삼았다.

공식프로그램은 빛 광장조성, 빛 터널 조성, 웅상농청장원놀이 등을 비롯한 양산기업 특가전, 흥청망청 & 전통시장 소상공인전, 지역장애인단체 프로그램 삽량주 문화탐방길 등이다.

특히 빛을 주제로한 2019양산삽량 빛 문화축전은 아름다운 과거와 행복한 현재 그리고 희망찬 미래를 상징적으로 표현하는 내용으로 레파토리롤 구성한 빛으로 빚어내는 양산의 이야기(주제공연)가 지난해와 차별화된 프로그램이다.

빛 테마 콘테츠로 축제장 곳곳에 젊은층이 선호하는 아름다운 빛 조형물을 설치해 SNS상에 많이 노출될 수 있도록 유도하고, LED와 다양한 조형물을 활용한 빛 작품 및 포토존과 축제장 둑길 일원에 아치형 구조물을 설치해 내부에 LED 빛 터널을 만들어 관광객들에 추억거리를 제공키로 했다.

게다가 올해 처음 시도하는 양산시 위생과 주관의 '양산 미각을 부탁해’는 스타쉐프 프로그램으로 양산시민 화합 비빔밥 시식회와 즉석에서 펼치는 ‘양산 현장 노래방도 운영한다.

한편 축전운영 자원봉사자를 9월 중 100여 명을 모집해 안내, 장애인 주차관리, 홍보 및 안전질서 유지, 교통통제 등으로 시민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손인준기자 sonij@gn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