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 청소년들, 중국 내 독립운동사적지 탐방
고성 청소년들, 중국 내 독립운동사적지 탐방
  • 김철수
  • 승인 2019.08.07 1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고성군교육발전위원회와 민주평통 고성군협의회는 7일부터 오는 10일까지 3박 4일 일정으로 관내 청소년을 대상으로 임시정부수립 100주년을 기념해 중국 내 독립운동사적지 탐방을 떠난다.

이번 탐방은 지역 청소년들이 임시정부와 독립운동역사의 발자취를 따라 우리 역사에 대한 관심과 자긍심을 높이고 중국 문화에 대한 이해와 존중을 바탕으로 글로벌 마인드를 함양하기 위해 마련됐다.

탐방단은 (사)고성군교육발전위원회 추천 청소년참여위원회 소속 중·고등학생 20명과 민주평통의 학교장 추천 중학교 3학년 학생 12명, 인솔자 5명 등 총 37명으로 구성됐다.

참가 학생들은 상해와 항주에 있는 임시정부청사를 각각 방문하고 윤봉길의사 의거 사적지, 오복리 임정요인가족거주지, 독립운동가들의 묘지인 만국공묘 등을 참배할 예정이다.

김철수기자 chul@gnnews.co.kr

 

고성 청소년들의 아주 특별한 여행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