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규일 진주시장, 방송대 총장 만나 지역대학 이전 논의
조규일 진주시장, 방송대 총장 만나 지역대학 이전 논의
  • 최창민
  • 승인 2019.08.15 19: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규일 진주시장은 지난 13일 서울 소재 한국방송통신대학교 총장실을 방문하여 진주 소재 경남지역대학의 이전 계획 등 현안을 논의했다.

이 자리는 8월초 진주시장의 면담 제안에 따라 이루어진 것으로 지난 7월 24일 진주시청에서 경상대 기획처장, 경남과학기술대 기획국장, 방송통신대 행정실장과 조규일 진주시장이 만난 이후 후속조치로 마련됐다.

시에 따르면 이 날 논의에서 기존 주약동 소재 한국방송통신대 경남지역대학 건축물의 리모델링, 경상대 학습림 부지로 이전 등 다양한 방안을 두고 의견을 나누었다.

특히 조규일 진주시장은 최상의 방안을 조속히 결정해 불필요한 지역사회의 갈등을 해소할 수 있도록 당부했다.

류수노 한국방송통신대 총장도 이와 관련해 빠른 시일 내에 방안을 결정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화답했다.

한국방송통신대학 경남지역대학은 현재 이전 등을 위한 예산 및 대체부지 마련, 중앙부처와의 행정적인 절차 등 여러 가지 문제가 산재해 있으나 앞으로 각 대학들의 협조와 진주시의 지원으로 최상의 결과를 도출 해 나갈 것으로 보인다.

한국방송통신대 경남지역대학은 진주시 주약동에 위치해 있다. 1986년에 4층 599평으로 신축 개관한 이래 증개축을 거쳐 현재 규모는 지하1층, 지상5층으로 대지면적 2249㎡, 연면적 3905㎡이다.

아울러 방송대 건축물의 노후화로 인해 이전 등의 필요성이 꾸준히 제기되어 왔다.

최창민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