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양 청년작가 G.R.U 세 번째 이야기 ‘아이다’ 전시회
함양 청년작가 G.R.U 세 번째 이야기 ‘아이다’ 전시회
  • 안병명
  • 승인 2019.08.18 15: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예회관 전시실서 30여 점 무료관람
함양군은 21일부터 28일까지 문화예술회관 2층 전시실에서 G.R.U(대표 송인찬) 세 번째 이야기‘아이다’(‘아니다’의 방언) 전시회를 연다.

G.R.U는 (그루:나무의 아랫동아리) 함양에 거주하는 젊은 작가들이 예술과 현실의 틈을 좁히고 싶은 마음으로 결성한 청년작가단체이며 이번 전시회에서 작가들은 예술의 전통성을 부정하며 의미 없음에 의미를 두는 다다이즘을 해학적이고 한국적으로 풀어보고자 했다.

주관적이면서 객관적이고 복잡하면서도 단순한 예술이란 단어는 무엇인가? 우리는 무엇에 의미를 두어 지금까지 왔으며 또 무엇에 의미를 둘 것인가? 라는 질문을 젊은 작가들은 작품을 통해 우리에게 던진다.

함양 청년작가 단체 G.R.U에 소속되어 있는 이수연, 윤진영, 신소담, 임이랑, 최희령, 김은경, 전용, 송인찬, 박정후 작가가 참여하며, 다양한 조소, 가죽공예, 민화, 서양화, 캘리그라피, 서양화설치, 목공예, 서각, 도자 등 30여 점의 작품이 전시되며 28일까지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21일 오후 5시 개전식에 참석하시는 관람객에게는 최희령 작가가 직접 원하는 캘리그라피를 제작하여 선물한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함양군 문화예술회관(055-960-5544)으로 문의하면 된다.

안병명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